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이재정 경기교육감, 세월호 아픔...단원고 명예졸업식 참석

- 졸업식, 유은혜 교육부 장관, 4・16세월호 참사 가족협의회장, 유가족, 학생 등 500여 명 참석

  • 2019-02-12 13:58
  • 아시아뉴스통신=고상규 기자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이 12일 오전 안산 단원고등학교 단원관에서 열린 4·16 세월호 참사 희생 학생 명예 졸업식에 참석했다. 이날 이 교육감은 "국가와 사회, 교육계가 다시 한 번 과거를 돌이켜 보면서 교육을 새롭게 만들어 가야 한다"면서 "명예졸업식은 졸업장 수여 이상의 의미를 넘어 교육계가 한층 더 노력하고 책임을 다해 나가는 자리로 학생들을 위한 여러 가지 교육적 가치를 세우는 일에 더욱 더 정진할 것"이라고"고 밝혔다./사진제공=경기도교육청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이 12일 오전 안산 단원고등학교 단원관에서 열린 4·16 세월호 참사 희생 학생 명예 졸업식에 참석했다.


명예졸업식에는 4·16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250명 학생들을 추모하기 위해 이 교육감을 비롯해 유은혜 교육부 장관, 4・16세월호 참사 가족협의회장, 유가족, 학생, 시민, 유관 기관 관계자 등 500여명이 함께했다.

이날 이 교육감은 "명예졸업식은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250명 학생들의 꿈과 희망, 염원이 남아 있도록 우리가 교육다운 교육을 실천해 가는 약속의 자리가 되야 한다"며 "5년이 지났지만 250명의 학생들 그 한 분 한 분 모두가 우리에게 소중하고 아까운 이름으로 경기교육에 남아 있다"고 애도했다. 

덧붙여 그는 "경기교육이 살아있는 한 꽃다운 천개의 별이 된 아이들의 꿈과 희망을 잊지 않고 이어가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이 교육감은 "국가와 사회, 교육계가 다시 한 번 과거를 돌이켜 보면서 교육을 새롭게 만들어 가야 한다"면서 "명예졸업식은 졸업장 수여 이상의 의미를 넘어 교육계가 한층 더 노력하고 책임을 다해 나가는 자리로 학생들을 위한 여러 가지 교육적 가치를 세우는 일에 더욱 더 정진할 것"이라고"고 밝혔다.


한편 이날 명예졸업식은 재학생 합창 및 영상 상영, 추모동영상 상영, 명예졸업장 수여, 회고사, 졸업생 편지낭독 순으로 진행됐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