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고령군, 난임부부 시술비 확대 지원

  • 2019-02-12 15:16
  • 아시아뉴스통신=박종률 기자
경북 고령군청사 전경.(사진제공=고령군청)

경북 고령군(군수 곽용환)은 난임부부에게 경제적 부담경감을 위해 2019년 난임부부 시술비를 확대 시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기존 기준중위소득 130% 이하에서 180% 이하로 확대됐으며, 부인 연령이 만44세 이하의 불임진단을 받은 가정이면 신청이 가능하고, 소득판정은 건강보험료 2인 가구 직장가입자 16만9191원, 지역가입자 17만4163원, 맞벌이 부부인 경우 낮은 소득 50% 합산 17만1897원이다.

지원항목은 비급여 및 전액 본인부담금만 지원하던 것에서 일부본인부담금 30%까지 추가지원하며, 지원 제외항목이었던 착상유도제, 유산방지제, 배아동결.보관비용까지 지원이 가능하다.

지원횟수는 체외수정(신선배아) 4회에 더해 체외수정(동결배아) 3회, 인공수정 3회가 추가되며, 1회 최대 5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단 건강보험이 적용되는 시술에만 가능하다.

김곤수 고령군보건소장은 "난임부부 지원사업 확대를 통해 난임으로 고통 받는 부부들에게 큰 희망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고령군보건소 출산지원담당(054-950-7952)로 하면 된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