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경상남도, 2019 항노화 기업 지원 사업 추진

2월 13일 진주, 18일 창원서 사업설명회 개최

  • 2019-02-12 16:11
  • 아시아뉴스통신=김회경 기자
경남한방항노화연구원 실험실 내부.(사진제공=경상남도)


경상남도가 올해 고부가가치 항노화산업 육성을 위해 천연물 소재 응용기술 개발과 미래선도기술 산업화에 도비 7억원을 지원한다.

경남도는 경남테크노파크와 사업 협약을 체결하고 도내 항노화 기업을 대상으로 13일 오후 1시 진주바이오산업진흥원과 18일 오후 3시 경남창원과학기술진흥원에서 각각 사업설명회를 개최한다.



지원 사업 신청 자격은 도내에 항노화 바이오(식품, 화장품, 의료기기, 의약품, 생물소재 등) 관련 주된 사업장을 보유하거나, 소재한 기업으로 창업한지 1년 이상이면 된다.

경남도 관계자는 기존 연구개발 기술 및 추가 기술 개발을 통한 산업화 촉진으로 선도 기업 육성과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남도는 지난 2015년부터 2018년까지 도비 40억원을 투입해 48개 기업에 대해 기술 개발사업을 지원해 오고 있다.

신청 관련 자세한 내용은 경남테크노파크 홈페이지(www.gntp.or.kr) 또는 전화(☎ 055-259-3023)로 문의하면 된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