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인천남동구의회 의원, ‘어린이집 1일 교사 체험’추진

  • 2019-05-14 18:34
  • 아시아뉴스통신=양행복 기자
최재현 남동구의회 의장이 어린이집 1일 교사 체험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남동구의회)

인천시 남동구의회(의장 최재현)가 실효성 있는 보육정책 마련 및 보육의 질 향상을 위해 ‘어린이집 1일 교사 체험’에 나서고 있다.


14일 구의회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어린이집 1일 교사 체험은 관내 지역구별 국공립어린이집(14개소)을 대상으로 지난 13일부터 오는 28일까지 7일간 일정으로실시된다.
 
1일교사 체험에 참여한 의원은 모두 14명이며, 이들은 등원지도, 프로그램지원, 교재교구 정리, 급식 및 간식 배식지원 활동을 하게 된다.
 
임애숙 남동구의회 의원이 어린이집 1일 교사 체험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남동구의회)

최재현 의장은 “어린이집 교사 체험을 통해 문제점을 직접 파악하고 공유함으로써 영유아 복지서비스 질 향상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보육은 저출산 문제해결의 키워드로, 개인의 일이 아닌 국가의 보편적인 책무인 만큼, 구의회가 앞장서서 공공성강화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1일 교사 체험 어린이집 송혜영 원장(논현라온 어린이집)은 “우리 어린이집이 생긴이래 첫 번째 자원봉사자로 지역구의원께서 오시어 대단히 감사하다”면서, “현재 장애아동과 비장애아동을 함께 담당하는 교사가 매우 힘들어 하고 있어, 특수교사 배치 등 조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2019년 5월 현재 남동구 국공립 어린이집은 모두 41개소로 인천시 자치단체에서 가장 많이 등록돼 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