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충북도교육청, '학교색깔 꾸미기 사업'에 10억 지원

청주 서원초 등 7개교에 교당 7천만~2억까지 차등지원
학교 구성원들이 참여해 특색에 맞는 색과 디자인 선정

  • 2019-05-16 09:01
  • 아시아뉴스통신=김성식 기자
충북도교육청 심벌./아시아뉴스통신DB

충북도교육청이 올해 ‘학교색깔 꾸미기 사업’을 위해 도내 7개 학교에 10억3000여만원을 지원한다고 16일 밝혔다. 


이 사업은 학교건물 색깔을 전통적인 단색 계통에서 벗어나 다양한 색깔을 조화롭게 입히는 사업으로 호응도가 높다.

학생들의 개성과 창의성을 높일 수 있는 환경색채를 고려하고 인공지능 시대에 걸맞은 창의적, 협력적 인재양성을 위한 교육환경 조성 목적으로 추진한다. 

이를 위해 도교육청은 올해 학교 내·외부 도장사업 신청학교 중 우선순위 상위학교 7개 학교를 정했다. 

청주 사천초, 서원초, 비봉초, 충주 교현초, 청주 남중, 각리중, 제천 덕산초중이다.

이들 학교는 올해 3월부터 시작해 오는 10월까지 교실 등 500여곳의 도장 공사를  추진한다.


도교육청은 학교규모 등에 따라 학교당 7000여만원에서 2억원까지 차등 지원해 모두 10억3000여만원을 지원한다. 

지원금은 내·외부도장, 색채컨설팅, 설계비, 시공비 등에 쓰여진다. 

선정된 학교는 학생, 학부모, 학교 관계자 등이 모여 학교 특색에 맞는 색깔을 고민하고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학교 색채 디자인을 선정하게 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그 동안 학생들의 참여 없이 칠해졌던 학교 건물색이 학생, 학부모, 교직원들이 참여해 특색에 맞는 다양한 색상들로 거듭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도교육청은 올해 공사가 완료되면 사후평가를 통해 사업효과를 검증하고 대상학교를 확대할 계획이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