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달성군, 화원 LH분양홍보관서 'U20 월드컵 결승' 단체응원

  • 2019-06-13 10:12
  •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U-20 월드컵 대표팀.(사진제공=대한축구협회)

대구 달성군(군수 김문오)은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결승에 진출한 '정정용호'에 힘을 불어넣기 위해 오는 15일 밤 팬들과 함께 거리 시민응원전을 진행한다.


거리 시민응원은 이날 밤 11시부터 대구시 신청사 후보지인 화원 LH홍보관에서 열린다. 폴란드에서 '현재진행형' 중인 한국축구의 새로운 역사에 힘을 보태기 위해 시민들이 함께 관전하고 응원할 수 있도록 대형 전광판을 통해 중계할 예정이다.

특히 전 현풍고 감독 출신인 정정용 감독과 다사랑 축구클럽(다사) 출신 김세윤 선수에 대한 지역민들의 관심이 높다.

김문오 군수는 "역사를 새로 쓰고 있는 U-20 월드컵 대표팀에 힘을 실어 주는 차원에서 거리응원전을 계획하게 됐다"며 "특히 대구시 신청사 후보지인 화원 LH홍보관에서 한국 축구의 역사적인 순간을 함께 즐기며 즐거운 추억을 만드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