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충주시 청소년들 이웃 위해 400㎞ 자전거 종주

기부챌린지 900만원 모금.. 드림스타트 40가정에 기탁

  • 2019-08-14 10:25
  • 아시아뉴스통신=홍주표 기자
14일 충북 충주 친구청소년쉼터 위기청소년들이 자전거하이킹 기부챌린지를 통해 모은 후원금 900만원을 충주시 ‘드림스타트’ 사업에서 선정한 40가정에 기탁했다.(사진제공=충주시청)

충북 충주지역 청소년들이 보여준 온정어린 나눔의 모습이 주변의 귀감이 되고 있다.

 
충주시 위기청소년 생활·보호시설인 (사)청소년이 미래다 친구청소년쉼터(소장 김기태)의 입소생들과 이용자들은 14일 기부자들로부터 모금된 후원금 900만원을 시청 여성청소년과의 ‘드림스타트’ 사업에서 선정한 어려운 가정에 기탁해 지역에 훈훈한 감동을 전해주고 있다.
 
앞서 친구청소년쉼터 위기청소년들은 자전거하이킹을 통한 기부챌린지를 기획하고, 지난달 29일부터 이달 2일까지 총 5일간 경북 포항에서 강원도 고성 통일전망대에 이르는 400㎞ 거리를 자전거하이킹으로 완주했다.
 

이에 시는 청소년들이 기부챌린지를 통해 모은 후원금을 드림스타트 40가정에 지원하고, 자전거를 필요로 하는 아동 20명에게는 맞춤형 자전거를, 나머지 20명의 대상자에게는 장학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김기태 친구청소년쉼터 소장은 “아이들이 폭염으로 체력의 한계를 느껴 하이킹을 포기하려고도 했었지만, 지금까지 받기만 한 도움을 더 어려운 가정에 돌려주기 위해 구슬땀을 흘리며 페달을 밟았다”면서 “이번 기부챌린지를 응원하고 후원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기탁식에 참석한 조길형 시장은 “3년 동안 자전거하이킹 기부챌린지를 통해 지속적인 후원을 이어온 친구청소년쉼터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쉼터 친구들의 값진 노력과 이웃을 향한 마음이 지역 사회에 온정을 전하는 불씨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