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진천군, 노인정신건강증진 프로그램 운영

  • 2019-09-11 10:12
  • 아시아뉴스통신=백운학 기자
충북 진천군 보건소./아시아뉴스통신DB

충북 진천군보건소(소장 김민기)와 군정신건강복지센터(센터장 김태우)는 16일부터 다음달 14일까지 총 5회에 거쳐 노인 자살예방을 위한 정신건강증진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지난해 9월 통계청에서 발표한 진천군 자살사망 현황에 따르면 60대 이상 노인의 자살사망자수가 16명으로 전체 24명 중 약 70%를 차지했고 그 중 무직 비율이 가장 높았다.
 
이에 군은 우울·불안·스트레스 자가검사를 통해 고위험군을 선별하고 미술치료·영화테라피·구직자 소양교육·우울증 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 프로그램을 마친 참여자에게는 바우처 쉼(休)카드 및 사례관리서비스 등 사후관리 서비스도 제공한다.
 
군 관계자는 “이번 정신건강증진 프로그램 운영으로 고위험군 노인 분들의 우울감 및 스트레스 수치를 낮춰 실질적인 노인자살 예방으로 이어지기를 기대해 본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지원 사업을 통해 군민의 정신건강증진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