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목포시, 추석 연휴 빈틈없는 비상진료대책 추진

의료공백 최소화 위해...병원․약국 당번 진료체계 구축

  • 2019-09-11 12:51
  • 아시아뉴스통신=고정언 기자
목포시보건소 전경.(사진제공=목포시청)

전남 목포시가 귀성객과 시민이 건강하고 안전한 추석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추석 연휴기간 비상진료대책’을 추진한다.

 
11일 목포시에 따르면 연휴 기간 중 의료공백을 막기 위해 54개 의료기관에 대해 진료 과목별, 지역별로 당직의료기관을 구분·지정해 진료에 차질이 없도록 조치하고 약국 64개소도 지역별 당번 약국을 운영한다.
 
추석 당일에는 목포시 보건소 자체적으로 내과 공중보건의사와 간호사를 배치해 가벼운 증상의 일반 환자를 진료한다.
 
아울러 응급환자 및 대량환자 발생에 신속히 대처하기 위해 관내 6개소 응급의료기관이 24시간 비상진료체계를 유지해 유사 시 진료 및 응급처치에 즉각 임할 수 있도록 대응태세도 강화한다.

 
연휴기간 중 진료 가능한 의료기관과 약국에 대한 신속한 안내와 비상상황 대비를 위해 보건소에 상황실(061-277-4000)을 설치·운영할 계획이다.
 
당직 의료기관 및 약국은 목포시 보건소, 목포시청 홈페이지, 보건소 홈페이지, 국번없이 129(보건복지콜센터), 119(구급상황관리센터), 응급의료포털, 스마트폰어플리케이션(응급의료정보제공) 등을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