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인터뷰 TV

김강래 교육위원장, 서화초 학부모와 소통 교육문제 해결 앞장

  • [인천=아시아뉴스통신] 양행복 기자
  • 2019-11-06 16:56
6일 김강래 인천광역시의회 교육위원장이 서화초교 학부모와 소통하며 교육문제 해결을 위해 민원청취 및 공사진행 상황 등을 살핀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인천시의회)
인천광역시의회 교육위원회 김강래(미추홀 4) 위원장은 교육환경개선공사로 인해 개학이 지연됐던 서화초교에 6일 재차 방문해 학부모 민원청취, 공사진행 상황 등을 살펴봤다.
 
김강래 위원장은 서화초 개학 지연 상황을 해결하기 위해 수차례 학부모들과 소통하고 학교를 방문하면서 제기된 문제점을 교육청, 학교에 전달하는 등 민원 해결을 위해 현장에서 발로 뛰고 있다. 현재 서화초는 지난 4일 개학해 뒤늦게 2학기 학사일정을 운영 중에 있다.
 
이번 방문은 학부모의 민원청취는 물론 개학 이후 공사 처리상황, 학부모 소통위원회의 건의사항 진행 등을 교육청, 학교로부터 확인하고자 함이다. 그리고 공사현장 정리를 위해 애쓴 남부교육청 및 학교측 관계자에게 앞으로 남은 공사도 안전하게 잘 마무리될 수 있도록 당부했다.
 
또한 학교도서관의 도서 대부분이 공사로 인해 손상돼 아이들이 도서관을 이용하지 못하게 된 것을 학부모들이 안타까워하자 김강래위원장은 주안도서관 순회문고 활용 방안을 제시했고 도서관측에서도 학교의 어려운 상황을 이해하고 흔쾌히 순회문고 학교로 지정해주어 200여권의 새 책과 독서프로그램을 운영하기로 했다.
 
김강래 교육위원장은 “교육위원회 위원장으로서 인천의 모든 학교에 안전하고 평화로운 교육환경이 조성되어야 학생, 학부모가 안심하고 학교를 다니고,보낼 수 있다고 생각하는데 그러기 위해서는 집행부에 쓴소리도 하면서 잘 살피는 것이 300만 인천시민의 대표로서 또 저를 선택해주신 시민들께 보답하는 길이라고 생각하고 더욱 열심히 일하겠다”라고 말했다.


 
 
yanghb1117@hanmail.net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