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경남도, 청년 항만 기능인력 19명 배출

9일 한국항만연수원 부산연수원에서 교육생, 경남도와 교육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21년 항만 기능인력 양성 과정 수료식’을 가진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경남도청) [아시아뉴스통신=최근내 기자]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가 진해신항 등에서 활약할 청년 항만 기능인력 19명을 신규로 배출했다. 경남도는 9일 한국항만연수원 부산연수원에서 교육생, 경남도와 교육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21년 항만 기능인력 양성 과정 수료식’을 가졌다. 올 상반기 실시된 항만기능인력 양성과정에는 도내 거주하는 39세 이하 미취업 청년 20명이 선발돼, 한국항만연수원 부산연수원에서 6주간 집중교육이 시행됐다. 교육생들은 도비 지원을 통해 전액 무료로 교육을 받았다. 교육은 항만 현장에서 하역장비 운영과 조작을 담당하는 항만 기능 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항만 분야 3종 자격증(컨테이너크레인, 지게차, 트레일러) 취득을 목표로 이론과 실습교육으로 진행됐다. 특히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교육생들의 적극적인 방역 협조로 단 한 명의 감염자 없이 교육생 전원이 무사히 수료했다. 경남도는 수료 이후에도 수료생의 자격증 취득률 향상과 취업 기회 확대를 위해 항만연수원과 적극 협력해, 관련 장비 추가 실습과 취업 알선 등 사후관리에도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이종하 경남도 해양항만과장은 “진해신항 건설과 물류단지 확대에 따른 항만 기능인력 수요 증가에 대비해 경남 주도의 항만 기능인력 공급 체계 구축과 도내 청년들의 취업 기회 확대를 위해 이번 교육을 시행했다”며 “코로나19 사태로 예년에 비해 취업에 어려움이 예상되지만 도내 청년들의 취업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gun8285@naver.com

‘코로나19’, 경남 창원서 11명 추가 확진

코로나 바이러스./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최근내 기자] 경남 창원시는 어제(9일) 코로나19 확진자가 11명 추가로 발생했다고 밝혔다. 확진자 거주지는 성산구에서 2명, 마산회원구 3명, 진해구 2명, 격리 중 4명이다. 이와 관련 자세한 내용은 창원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gun8285@naver.com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홍보에 함양 음식점도 자발적 동참

김주영 용우동 함양점 대표가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를 홍보하고 있다.(사진제공=경남도청) [아시아뉴스통신=최근내 기자]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조직위(위원장 김경수 경상남도지사)는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알리기에 관내 음식점이 자발적으로 동참하고 있다고 밝혔다. 제1행사장인 상림공원 앞에 위치한 프랜차이즈 음식업체 용우동 함양점(대표:김주영)은 식당 내부에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홍보안내판을 설치해, 올해 9월 개최하는 엑스포를 홍보하는 등 눈길을 끌고 있다. 아울러 엑스포 광고지와 포스터 등 홍보용 전단지도 비치해 식당을 찾는 손님들에게 엑스포를 적극 알릴 계획이다. 향후 엑스포 조직위는 자발적으로 엑스포 홍보에 참여 의사를 밝히는 음식점에는 엑스포 홍보안내판 설치를 지속적으로 지원해 엑스포 홍보 유행(붐)을 조성해 나갈 예정이다. 김주영 대표는 “올해 개최하는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홍보를 위해 뭘 할지 고민하다가 엑스포 홍보안내판을 생각했다”며 “음식점을 찾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엑스포 홍보가 잘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종순 엑스포조직위 사무처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영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자발적으로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홍보에 참여해줘서 감사하다”며 “빈틈없는 엑스포 준비를 통해 기대에 보답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는 오는 9월10일부터 10월10일까지 31일간 함양상림공원 일원과 함양대봉산휴양밸리 일원에서 정부승인 국제행사로 개최된다. gun828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