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코로나19’, 경남에 확진자 4명 발생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병원체.(이미지 출처: 중앙방역대책본부) 경상남도는 21일 경남에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1번 환자는 합천군에 거주하는 96년생 남성, 2번 환자는 합천에 사는 48년생 여성, 3번과 4번 환자는 진주에 거주하는 2001년생과 2006년 형제라고 했다. 경남도는 1, 2번 환자는 경상대병원 음압병동에, 3번과 4번 환자는 지역거점 입원치료병상기관인 도립 마산의료원 음압병동에 입원 치료 중으로 이들은 31번 확진환자가 다니는 신천지 대구교회에 다녀온 것으로 알려졌다. 경남도는 1번 환자는 31번 환자의 접촉자, 2번 환자는 의사환자의 접촉자라는 것을 질병관리본부로부터 통보받아 자가격리 조치한 뒤 진단검사에서 ‘양성’으로 나와 확진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