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마산 광암항 정박선박 화재...어선 등 7척 전소

[아시아뉴스통신=최근내 기자] 9일 새벽 2시27분쯤 마산 진동면 광암항에서 정박해 있던 선박에서 불이나 바지선(길이 20m, 폭 5m)이 불에 타 침몰하고, 어선 A호(7.93톤, 선망) 등 7척이 전소되는 등, 1억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를 내고 진화됐다. 마산 진동면 광암항 정박선박 화재 진화 장면.(사진제공=창원소방본부 119종합상황실) 진화는 119소방차량 5대, 소방정 1척과 창원해경 경비함정, 마산파출소 연안구조정, 구조대가 투입돼, 약 2시간30분 만에 진화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창원해경은 “화재로 인해 선박에 적재돼 있던 기름은 해상으로 유출되지 않았으나 2차 피해예방을 위해 화재선박 주변에 오일펜스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gun828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