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인터뷰 TV

합천군, 지방세 체납액 일제정리 기간 운영

  • [경남=아시아뉴스통신] 최일생 기자
  • 2019-11-09 23:03
합천군청 전경.(사진제공=합천군청)
경남 합천군은 자주재원 확충과 성실납세 분위기 조성을 위해 지난 10월 중순부터 2개월 동안 ‘체납세 일제 정리기간’을 운영하여 체납액 징수활동에 총력을 다 하고 있다.

이번 일제정리는 체납자를 만나기 전에 읍면에 출장하여 읍면장과 소통으로 체납자별 원인분석 후 체납자를 방문하는 현장중심의 체납액 징수활동에 중점을 두면서 고액․고질 체납자에 대한 체납처분 강화 및 생계형 체납자에 대한 맞춤형 징수활동 등 다양한 징수활동을 추진하고 있으며 연말까지 지속할 예정이다.

또한 지난 10월에는 경상남도와 합동으로 광역징수기동반을 운영하여 서울, 경기도 등지의 관외 고액체납자에 대한 실태조사를 실시해 분납안내문을 발송하여 자진납부 분위기를 조성에도 노력하고 있다.

합천군은 이러한 다양한 징수활동으로 경기침체 속에서도 이월체납액 14억 5천만원 중 7억 1천만원을 징수하여 징수목표 대비 152%를 조기 달성했다.

오근희 재무과장은 “성실하고 자발적인 납부를 위한 홍보와 함께 고액․고질 체납자에 대해서는 강력한 행정처분으로 지방세 체납액 정리에 최선을 다하여 자주재원 확충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ilsaeng2@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