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현직 검사 간부, 오피스텔에서 불법성매매하다 적발 …

  • [경기=아시아뉴스통신] 박다솜 기자
  • 송고시간 2020-01-24 02:44
  • 뉴스홈 > 사회 > 사건/사고
경찰 로고.
현직 검사가  오피스텔에서 불법으로 성매매를 한 혐의로  현장에서 경찰에 붙잡혔다.

불법 성매매  혐의를 받고 있는 A검사는 순천지청 소속으로 부부장급 직위인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과 언론보도를 종합해보면 A검사는 지난 22일 오후 7시쯤 서울시 마포구 동화동의 한 오피스텔에서 성매매를 하다 단속을 나온 경찰에 의해 적발됐다.

경찰은 채팅 앱을 이용해 성매수 남성을 구하는 글을 확인한 후  이 오피스텔을 급습해 당시 현장에 있던 A검사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A검사는 체포당시 경찰에 술에 취한 상태였으며, 처음엔 무직자라며 자신의 검사 신분을 숨겼으나 결국 들통이 났다.


경찰은 간단한 조사를 벌인 뒤 A검사를 집으로 돌려보낸 후 이날 다시 출석해 조사를 받으라고 요구했으나 A검사는 출석 요구에 응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경찰은 아직 조사가 마무리 돼지 않아 A검사에 대한 수사를 계속 이어갈 예정이다.